최종편집일2020-09-22 19:00:37

[경북농업기술원] 경북 4-H회, 뉴노멀 시대 농업․농촌 발전위해 머리 맞대다

기사작성 : 2020.09.05 (토) 00:35:51 최종편집 : 2020.09.05 (토) 00:38:58

- 4-H관련 청소년, 대학생, 청년농업인, 교사, 지도자 소통 간담회 개최 -
- 포스트 코로나에 대응한 농업․농촌의 활력화 모색 -

경상북도 농업기술원에서는 94일 농업기술원 회의실에서 청년농업인 4-H연합회, 대학4-H, 학생4-H, 4-H지도교사협의회, 4-H본부 대표 20여명이 코로나-19 이후 급변하는 농산업 변화에 대응하고 뉴노멀 시대에 발맞춰 농업농촌의 새로운 가치와 활력방안을 마련하기 위한 소통 간담회를 개최했다.

 

0904-13경북4H회 뉴노멀 시대 농업 농촌 발전위해 머리 맞대다.jpg

 

이번 간담회에서는 도내 4-H관련 단체들이 한자리에 모여 4-H회 운영계획과 현장에서 겪는 애로사항 개선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안세근 4-H연합회장은 대학생 및 중고등학생들에게 미래농업을 이끌어갈 후계 농업인으로 성장해달라고 당부했으며, 황병도 4-H본부회장은 청년농업인이 농업농촌에 정착할 수 있는 지원방안에 대한 의견을 제시했다.

    

또한, 장지영 4-H지도교사협의회장(상주 상지여상)은 청소년들이 농업으로 진로를 선택할 수 있는 지도방안에 대해 참석자들과 심도있게 논의했다.

 

0904-13경북4H회 뉴노멀 시대 농업 농촌 발전위해 머리 맞대다1.jpg

 

경상북도4-H회 조직은 200개회 6천여명(청년농업인 1,000, 학생 4,000, 후원 지도자 1,000)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농업농촌 지역을 이끌어 갈 정예청년농업인 육성과 지역사회 청소년의 건전한 의식과 농심함양을 목표로 활동하고 있다.

 

최기연 농업기술원장은 지속가능한 미래 농업을 이끌어갈 청년농업인들이 주도적으로 농업발전에 힘써주길 당부하였고, 농촌정착을 위해 다각적으로 지원정책을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대한연합방송 gumisun@daum.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인물기사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