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1-02-27 21:03:03

[상주] 상주시 생활폐기물 매립시설 실태 점검 나서

기사작성 : 2021.01.21 (목) 12:31:33

- 중동위생매립장 사용기간 연장 방안 모색 -

 

사진(상주시 생활폐기물 매립시설 실태점검).JPG

상주시는 지난 20일 생활폐기물의 안정적 처리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최종운 경제산업국장을 비롯한 관계 공무원들이 중동위생매립장을 방문했다.

 

 상주시 중동면 죽암리에 위치한 중동위생매립장은 상주시 생활폐기물 소각장에서 발생하는 소각재와 불연성 생활폐기물을 처리하는 시설이다. 총용량 60,000의 매립시설로 2005년부터 운영 중이다. 상주시 관내에서 발생한 월 평균 약 1천톤의 생활폐기물을 소각한 뒤 약 200톤의 소각재 등을 매립한다.

 

 최종운 상주시 경제산업국장은 안정적인 생활폐기물 처리는 물론 분리수거 철저 등 생활폐기물 감량에 힘써 매립장 사용기간을 연장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대한연합방송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인물기사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