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1-03-09 13:36:08

[경북교육청] 경북교육청, 학교폭력 피해 대폭 감소돼

기사작성 : 2021.01.21 (목) 18:25:23

- 2020년 학교폭력 실태조사(전수조사) 결과 발표 -

4.5,6번 보도자료(전경사진).jpg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지난해 914일부터 1023일까지 6주간 초고등학교(4~2) 학생들을 대상으로 온라인으로 실시한 2020년 학교폭력 실태조사(전수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학교폭력 실태조사는 매년 두 번 실시(상반기 전수조사, 하반기 표본조사)했으나, 2020년에는 코로나19 감염병 확산으로 인해 한 번의 전수조사로 축소해 시행했다.

 

이번 조사는 초등학교 4학년부터 고등학교 2학년까지 172,349명을 대상으로 했으며, 조사대상 학생의 92.2%158,889명이 참여해 전국 평균 참여율 82.6%를 상회했다.

 

학교폭력 피해응답률은 0.91%20191차 조사(201941~430)에 비해 0.67%p(3,300여명) 감소했으며, 학교폭력 피해응답이 전혀 없는 클린 학교488개교(조사 대상 학교 975개교)2019년에 비해 82개교가 더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학교폭력 피해유형은 언어폭력(34.6%), 집단 따돌림(25.3%), 사이버폭력(12.3%), 신체폭력(8.2%), 스토킹(6.4%), 금품갈취(5.6%), 성폭력(3.9%) 강요(3.6%)순으로 나타났으나, 지난해 대비 사이버폭력이 3.7%p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학교폭력 피해 장소는 교내에서는 교실 안(33.4%), 복도(12.1%), 운동장(7.6%)순으로 많이 발생했으며, 교외에서는 사이버공간(8.7%), 기타(7.8%), 공원, 골목, 공터(5.9%)순으로 나타났다.

 

학교폭력이 감소한 것은 코로나19 감염병 확산으로 온라인 수업을 하게 된 영향도 있겠지만, 단위학교교육지원청학부모 등이 학교폭력 예방을 위해 노력한 결과이며, 유관기관과의 연계 사업 및 협의체 운영 등 선제적 대응의 결과라고 볼 수 있다.

 

경북교육청은 올해 어울림프로그램, 가해 학생 특별교육, 학교폭력 관련자 역량 강화, 학업중단 예방 등의 특별프로그램 지원 및 경북전담경찰관과 연계한 학교로 찾아가는 두드림팀 운영 등을 통해 학교폭력을 예방하고 근절하는 다양한 사업을 운영할 계획이다.

 

특히 사이버폭력에 대응하기 위해 경북 도내 전 학교를 대상으로 12차시 이상 운영할 어울림프로그램을 중 사이버어울림 프로그램을 3차시 이상 반드시 실시할 계획이다.

 

또한 교육과정 중심의 교육활동, 캠페인, 교사역량강화 연수 확대 및 체계적인 홍보활동을 실시하여 사이버폭력 예방을 강화할 예정이다.

주원영 학생생활과장은 학교폭력 실태를 정확히 파악하고 분석하여 실효성 있는 대책을 수립하겠으며, 교육지원청과 학교의 학교폭력 대응 역량을 지속적으로 강화하여 학교폭력을 근절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밝혔다.


대한연합방송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인물기사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