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1-03-09 13:09:54

[상주] 동성동, 명품곶감 농가 방문 격려!

기사작성 : 2021.01.27 (수) 11:42:11

- 곶감 농가 방문 및 애로 사항 청취 -

 

[동성동]명품곶감 만드는 농가 방문 격려.jpg

동성동(동장 최종순)에는 65 농가가 2,800여 동에서 곶감을 생산하고 있는 가운데, 본격적인 곶감 출하를 시작한 관내 곶감 농가를 찾아 격려했다.

 

빛과 바람과 정성으로 태어난 상주곶감은 설 선물로는 최고라는 평가를 받고 있으며 요즘 전국으로 배송될 곶감의 선별과 포장작업이 한창이다.

 

 하지만, 작년 봄 냉해와 여름의 잦은 비로 인한 생감의 작황 부진, 인력수급의 어려움, 경기침체 장기화로 인한 곶감 구매자의 소비심리 위축 등으로 곶감 생산농가의 어려움이 예상된다.

 

이에 곶감 생산농가를 방문해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판로 개척에 대한 고민과 해결 방법을 함께 모색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이 자리에서 최종순 동성동장은코로나19와 기상 악화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상주곶감을 명품곶감으로 만들어 소비자들에게 먹거리에 대한 신뢰감을 주고 농가 소득 향상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대한연합방송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인물기사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