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1-04-19 09:43:00

[상주] 대기 배출시설 의무화 - 흡수식 냉온수기 사용 사업장

기사작성 : 2021.02.25 (목) 11:24:28

- 대기환경보전법 시행규칙 일부 개정(2020.1.1.)에 따라 -

 

[꾸미기][꾸미기]상주시청전경4.JPG

상주시(시장 강영석)는 흡수식 냉ㆍ온수기를 사용하는 사업장은 대기배출시설 신고ㆍ허가가 필요하다고 25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흡수식 냉ㆍ온수기는 도시가스, 경유, 지역난방, 전기 등의 에너지를 이용하여 냉ㆍ난방에 필요한 냉ㆍ온수를 생산하는 장비로, 용량은 1RT3,024킬로칼로리 이다.

 

대기배출시설로 적용되는 흡수식 냉ㆍ온수기의 규모는 시간당 증발량이 2톤 이상이거나 열량이 1,2538,000킬로칼로리 이상이면 해당되며, 동일 사업장에 기준 규모 미만의 보일러 또는 흡수식 냉ㆍ온수기가 2개 이상 설치된 경우로서 총 규모가 기준 규모 이상이면 배출시설에 포함된다.

 

대기배출시설에 해당하는 시설은 2005. 1. 1.부터 2010. 12. 31.까지 설치된 시설은 2021. 12. 31.까지 2011. 1. 1.부터 2019. 12. 31.까지 설치된 시설은 2022. 12. 31.까지 허가(신고)를 완료하여야 한다.

 

법 개정에 따라 흡수식 냉ㆍ온수기를 사용하고 있는 사업장은 저녹스버너 등 대기오염 방지시설 설치 해당 규모에 따른 환경기술인 선임 및 연 2회 자가측정 결과보고 등이 의무화된다.

 

황인수 환경관리과장은 법이 개정됨에 따라 관내 대기배출시설에 대한 효율적인 관리가 이루어질 것이라며 인허가 대상이 되는 사업장의 경우 반드시 기한 내에 인허가를 받길 바란다.”고 말했다.

 

 

 


대한연합방송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인물기사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