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1-04-19 08:13:08

[상주] 노후경유차 매연 저감장치 부착 지원 역대 최대

기사작성 : 2021.02.26 (금) 11:54:31

- 상주시 올해 420대분 90% 지원, 3월 2-19일 접수 -

 

[꾸미기][꾸미기]상주시청전경4.JPG

상주시(시장 강영석)는 시민의 건강권 확보와 깨끗한 대기질 유지를 위해 32~ 319일까지 2021년 노후경유차 매연저감장치부착 지원사업 신청을 받는다.

 

지원 대상은 공고일(`21.2.19.) 전일 기준 상주시에 등록된 배출가스 5등급 경유차 중 장치 부착 가능 차량으로 시는 국도비 등 159천만원의 예산을 들여 약 420대를 순차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며, 이는 지난해 50대보다 8배 이상 늘어난 물량이다.

 

과태료 처분 유예중인 차량, 생계형 및 영업용 차량이 우선지원 되고, 제작일자 최근 순, 배기량이 큰 순으로 선정하며 대당 장치 가격의 약 90%를 지원한다.

 

매연 저감장치 의무 사용기간은 2년이며 의무사용 기간 내 임의로 떼어 낼 경우 장치 및 보조금을 반납해야하며, 2년이 경과한 차량도 폐차 시 저감장치를 반납해야 한다.

 

신청은 자동차 배출가스 등급제 홈페이지(https://emissiongrade.mecar.or.kr)에서 하면 되는데, 인터넷 사용이 어려운 차량 소유주는 본인 소유 휴대전화(알뜰폰 포함)를 지참해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나 환경관리과로 방문하면 직원들의 도움을 받을 수 있다.

 

황인수 환경관리과장은 대기 환경 개선을 위해 노후경유차 조기폐차와 더불어 매연 저감장치 부착지원 등 배출가스 저감사업을 더욱 확대할 계획이다며 시민들의 적극적인 사업 참여를 당부했다.

 

 


대한연합방송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인물기사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