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1-04-19 08:15:35

[상주] 사과 배 농가 과수화상병 적기방제 당부

기사작성 : 2021.02.26 (금) 12:00:39 최종편집 : 2021.02.26 (금) 12:07:38

- 재배 농가에 3월 초까지 적용약제 배부 완료 -

[기술보급과]사과·배 농가 과수화상병 적기방제 당부(방제 약제).jpg

상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 손상돈)는 과수화상병의 관내 유입을 방지하기 위해 사과·배 재배 전 농가에 예방 약제를 3월 초까지 무상 배부한다.

 

과수화상병은 사과·배나무에 치명적인 병해로 2015년 경기도 안성에서 처음 발생한 이후 매년 확산 추세다. 2020년에만 5개도에 걸쳐 약 394ha에서 발생했고 인접한 충북에서 약 70%가 발생해 상주 과수산업에도 위협이 되고 있다.

 

과수화상병 방제 약제는 225일 배부를 시작해 3월 초 까지 완료할 예정이며 배 과원은 개화 전에, 사과 과원은 신초 발아 전에 살포해야한다. 또한 약제 배부 시 같이 배부하는 방제기록부는 작성 후 살포한 약제 봉지와 함께 1년간 보관해야 하고 과수화상병 발생 시 농업기술센터에 제출해야 손실을 100% 보상받을 수 있다.

 

김용택 기술보급과장은 올해 배부하는 예방 약제를 적기에 살포해 과수화상병 발생을 막아야 한다.”농가 또한 과수화상병 예방을 위해 과원 예찰 및 농기구 소독에 적극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


대한연합방송 gumisun@daum.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인물기사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