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1-04-19 08:56:26

[경북도청] 경북도, 산림복지소외자... 자연휴양림 이용 확대 지원

기사작성 : 2021.03.09 (화) 11:24:07

- 자연휴양림 우선 예약제도 확대 및 산림복지 바우처 실시 -

(5-2)농림축산검역본부_업무협약(2).JPG

경상북도가 경제적, 사회적으로 어려운 환경에 놓여있는 산림복지소외자가 산림복지바우처를 활용하여 자연휴양림을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자연휴양림 우선 예약제도(우선 예약객실)를 확대 실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산림복지바우처(산림복지서비스 이용권) 사업은 기초생활수급자, 장애(아동) 수급자, 차상위 계층 등 산림복지소외자가 자연휴양림, 숲체원 등 산림휴양시설을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일정 금액(10만원)의 이용권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자연휴양림 우선 예약제도(우선 예약객실)는 산림복지바우처 대상자에게 자연휴양림 이용 기회를 먼저 제공하는 제도로, 일반 예약에 비해 약 2~ 10일 앞서 자연휴양림 예약이 가능하며, 숲나들e 홈페이지 우선예약 코너에서 확인할 수 있다.

 

경북도에서는 산림복지소외자들이 좀 더 쉽게 자연휴양림을 이용 할 수 있도록 기존 14개소 휴양림에서 운영하였던 우선예약객실을 금년도에는 16개소로 확대할 방침이며, 또한 자연휴양림 외 다양한 산림복지서비스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숲속야영장, 치유의 숲, 유아숲체험원 등 더 많은 산림휴양시설을 조성해나갈 계획이다

 

조광래 경북도 환경산림자원국장은 산림복지소외자들이 다양한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산림복지서비스 확대 및 기반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대한연합방송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인물기사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